bupae

지금과 같은 추세로 부의 불평등이 심화될 경우 2030년에는 세계 상위 1%가 전세계 부의 64%를 차지하게 될 것이라는 경고가 나왔다. 2030년 세계 인구 예상치가 85억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인류 전재산의 3분의2를
룰라는 자신을 향한 혐의에 대해 '사법부와 언론 재벌의 작품'이라며 구속 직전까지 부인하는 입장을 내놓았다.
10월 대선 출마 여부는 여전히 불투명한 상태다.
많은 나라에서 부패로 처벌받은 기업인의 경영참여를 법으로 금지하고 있다
이탈리아 로마의 명물로 알려진 '트레비 분수'가 핏빛으로 변했다. 트레비 분수가 핏빛으로 물든 것은 2007년에 이어 두 번째다. The Guardian은 트레비 분수 주변의 목격자들의 말을 인용해 26일(현지시각) 이
이번처럼 언론이 집요하게 원래의 법 취지를 외면하고 본질을 왜곡하는 사례는 없었던 듯싶다. 우리 언론계 일부는 김영란법에 대해 헌법소원을 내기도 했고, 실행된 이후 1년 동안 계속해서 비판적인 기사를 쏟아냈다. 고급 음식점 매출 감소, 한우와 굴비 선물 감소, 꽃배달 감소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지겹게 되돌리는 단골 메뉴다. '스승의 날에 학생들이 카네이션을 달아주지 못했다', '선생님에게 음료수, 커피 한 잔도 사 드리지 못한다', 최근에는 '신제품 출시 애플사에 한국 언론이 취재를 가지 못했다'는 등의 내용으로 지면을 채우기도 했다.
브라질 전 대통령 이나시우 룰라 다시우바(71)가 뇌물수수죄로 결국 징역 9년6월을 선고받았다. 한겨레 보도에 의하면 리우데자네이루 법원은 7월 12일 룰라와 부인이 중남미 최대 건설업체인 OAS로부터 해변가의 아파트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 고위 보좌관 17명에게 윤리 규정 적용을 면제했다. 수석전략가 스티브 배넌, 라인스 프리버스 비서실장, 켈리앤 콘웨이 선임고문, 그외 전직 로비스트 4명 등이다. 면제는 5월 31일 늦게
신격호 총괄회장을 비롯해 롯데 일가 4명이 모두 한 법정에 선다.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를 맺고 있는 서미경씨도 잠적 끝에 모습을 드러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24부(재판장 김상동) 심리로 20일 신 총괄회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