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ndelkandeu

가뭄과 고온은 가축들에게도 큰 해를 주었다. 가롤리에서 차로 2시간도 채 떨어지지 않은 마호바라는 지역에서는 가뭄이 왔을 때 목자들이 가축들을 자유롭게 풀어놓는 일이 많다. 소들은 먹이를 찾아 다니고, 가장 건조할 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