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cheong

올해 41세인 가수 이기찬은 '마지막 서열'로 등장했다.
안혜경의 근황이 공개됐다.
강문영이 이혼에 대해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2018년 새해 첫 여행지 '대마도'의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김국진 강문영 이연수 구본승이 먼저 도착한 가운데, 후발대로
개그맨 심현섭이 결혼정보회사의 G등급에 속했다고 밝혔다. 결혼 한 번 못 해본 남자는 더 낮은 등급을 받을 수밖에 없고, 방송 활동이 뜸해서 불안감을 조성하기 때문이라는 이유였다. 이와 함께 심현섭은 수백 억 자산가의
장호일이 S대에 간 이유를 밝혔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장호일은 S대 진학은 엄마 꿈이었다고 밝히는 모습이 담겼다. 장호일은 김국진과 대화하던 중 "항상 아파트에 살았다. 그렇다고 집이 잘 산
정유석과 이연수에 대한 커플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는 가운데, 정유석이 자신의 속마음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27년 동안 누나, 동생으로 지내온 두 사람. 정유석의 출연 때부터 '잘 어울린다'는 이야기가 쏟아졌다. 보라카이에서
서정희가 '불타는 청춘' 방송 후 긴 글로 그간의 소회를 전했다. 서정희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랜만에 저는 탁 트인 자연에 나가서 제가 좋아하는 분들과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고, 원없이 즐기며 정말 행복했습니다
'불청' 서정희가 쾌활하면서도 발랄한 매력을 보여줬다. 2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 새 친구 서정희가 출연했다. 서정희는 울릉도의 아름다운 풍경을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급기야 "나 여기서 살고 싶다"며
'불청' 야구 레전드 박재홍이 새 친구로 출연해 건장하고 듬직한 체격과는 상반되는 귀엽고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다. 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발야구를 하고 있던 멤버들은 야구스타 박재홍이 등장하자 놀라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