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sudanche

그러나 광화문 지역 집회는 금지될 가능성이 높다.
1인 시위는 집시법 적용을 받지 않아 경찰에 사전 신고할 필요가 없다.
보수단체들의 강한 반발이 예상된다.
8·15 집회 비상대책위원회는 이 시국에 1000명 모이는 집회를 또 강행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경찰은 집회 신고 모두 금지통고를 내렸다.
수도권 코로나19 확산도 정 본부장 탓으로 돌렸다.
광복절 집회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행정 소송이 제기될 가능성이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제대로 지켜지지 않았으며, '턱스크'를 한 사람도 눈에 띄었다.
전경련에 친정부 성향 보수단체를 지원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단체들은 2019년 5월 18일에도 집회를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