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iseu-nemchopeu

러시아 야권의 유일한 희망 알렉세이 나발니가 러시아의 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오는 3월로 예정된 대통령 선거 후보 등록을 거부당했다. 나발니는 장외에서 반 푸틴 운동을 이어나가고 있지만, 나발니와 같은 러시아 반체제 인사들의
러시아 저명 야권 지도자 보리스 넴초프(55) 전 부총리가 괴한들의 총격을 받아 숨질 당시 상황을 담은 CCTV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달 27일 저녁 11시 30분께 러시아 크렘린궁 인근의 다리를 찍은 CCTV 화면을
"푸틴 없는 러시아" "잊지 않을 것이다.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 "이 총탄은 우리 모두를 향한 것이다" 지난달 27일 피살된 러시아 야권 지도자 보리스 넴초프(55) 전 부총리를 추모하는 거리행진 행사가 1일(현지시간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를 비롯한 여러 도시에서 1일(현지시간) 이틀 전 피살된 저명 야권 지도자 보리스 넴초프(55) 전 부총리를 추모하는 거리행진 행사가 열렸다. 모스크바에선 주최 측 추산 5만명 이상의 시민이 손에
정치보복·우크라 관련 민족주의자 소행 무게 모스크바 시내 한복판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가장 강력한 라이벌인 보리스 넴초프(55) 전 부총리가 무참히 살해되면서 러시아 사회가 극심한 공포에 뒤덮이고 있다. 블라디미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