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junggeun

한국야구가 대만을 꺾고 아시안게임에서 2회 연속이자 통산 네 번째 금메달을 수확했다. 류중일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8일 인천 문학야구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 경기에서 대만에 6-3로 역전승했다
“어느 팀이든 감독 자리가 비면 몰래 마냥 전화기만 바라본 적도 많았다. 2005년 이후 감독 자리를 놓고 와신상담했다.” LG 양상문 감독의 호칭은 여러 가지다. 2004시즌과 2005시즌 양 감독과 인연을 함께 했던
LG 김기태 감독이 계약기간 3년을 채우지 못한 채 자진사퇴했다. LG 구단은 23일 대구 삼성전이 끝난 후 “김기태 감독이 성적 부진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구단에 전달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