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만 더 해 보자'는 마음가짐도 비슷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