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oni-saendeoseu

바이든은 다양한 유권자층으로부터 폭넓은 지지를 얻었다.
조 바이든이 초반 부진을 딛고 분위기를 완벽하게 반전시켰다.
올해 민주당 경선의 판도를 가늠할 중요한 하루가 다가왔다.
이제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은 샌더스와 바이든, 블룸버그의 대결로 좁혀지게 됐다.
바이든은 견고한 흑인 지지층에 기대를 걸어왔다.
중도 후보들이 난립한 가운데 선두를 달리고 있는 샌더스는 격차를 더 벌릴 테세다.
샌더스는 거의 모든 유권자층에서 경쟁자들을 압도하며 확고한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했다.
버니 샌더스는 지지율을 크게 끌어올려 1위를 유지했다.
막대한 선거자금을 투입하고 있는 블룸버그는 서서히 유력 주자로 떠오르고 있다.
1972년 이래로 아이오와나 뉴햄프셔에서 2위권 밖으로 밀려난 후보가 대선후보가 된 사례는 전무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