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gapjil

국내 최대 치킨 업체 BBQ의 윤홍근 회장이 가맹점을 상대로 폭언과 욕설을 퍼부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김태천 BBQ 부회장이 직접 해당 점포를 방문해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단순 사과가 아니라, 대형로펌 변호사를
국내 최대 치킨 업체 BBQ의 윤홍근 회장이 가맹점을 상대로 폭언과 욕설을 퍼부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가맹점 측은 부당한 대우에 항의하자 본사가 부실한 재료를 공급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14일 YTN은 단독으로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