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ksihu

상대 배우 고성희의 노출 장면을 '가장 기대하는 장면'으로 꼽았다.
새 드라마 제작 발표회에서 상대 배우인 고성희의 노출 장면을 꼽은 박시후
2012년부터 시작된 법정 공방은 결국 박시후의 패소로 끝났다.
과거 여자친구가 키우던 고양이를 15년 동안 맡아 키우고 있다고 밝혔다
‘황금빛 내 인생’은 시청자들에게 박시후와 신혜선의 러브라인으로 관심을 받고 있지만 그것만큼 주목받고 있는 건 이 드라마가 시청률 40%의 벽을 깰 것인가다.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배우 박시후가 성추문과 관련해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공식 사과했다. KBS 새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인생'(극본 소현경/연출 김형석) 제작발표회가 29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성폭행을 당했다며 그룹 'JYJ'의 멤버이자 배우인 박유천(30) 씨를 고소한 20대 여성이 고소를 취소했다고 한다. 그렇다면 박유천은 이대로 모든 게 끝난 건가? 아마 이대로 끝나지 않을 가능성이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이하 '연매협')가 배우 박시후의 복귀 자제를 권고하는 보도자료를 냈다. 박시후는 지난해 2월 연예인 지망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피소됐으나 피해자가 고소를 취하하면서 사건은 종결됐다. 아래는 연매협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