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khun-byeonhosa

"그 누구도 정치게임 하지 말라는 의미에서 실명을 확인해 주겠다" -박훈 변호사
윤지오는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시했다.
반환을 요구할 후원금은 총 1천만원대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소식을 마지막으로, 윤지오는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박훈 변호사는 김수민 작가를 대리해 윤지오를 고소한 상태다
김수민 작가와 박훈 변호사의 고소에 대해 언급했다.
박훈 변호사는 김수민 작가를 대리해 고소장을 제출했다.
'장자연 사건' 유일한 목격자로 알려진 배우 윤지오.
"‘제시한 자료가 충분하지 않다’는 판단으로 검찰에 사법처리를 요청한 것이 실망스럽다"
“피해자 대리인으로 무료로 변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