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k-bo-yeong

오는 10일 오전 11시,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선고를 내린다. 촛불과 태극기를 망라한 전 국민의 관심이 헌재의 판결에 집중된 가운데 방송사들의 편성도 변경됐다. 10일 JTBC 편성표는 다음과 같다
배우 박보영은 자신과 같은 젊은 세대에게 '열정'이라는 단어가 긍정적으로 다가오지 않는다고 밝혔다. 박보영은 13일 종로구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열정이면 다 된다와 열정 같은 소리 하네 중 어느 편인가'라는
무더운 여름밤 로맨틱코미디에 목 말랐던 사람들에게 22일 종영한 케이블드라마 tvN '오 나의 귀신님'은 단비와 같았다. 그 중심에는 여주인공을 맡은 배우 박보영(25)이 있었다. 박보영은 소심한 나봉선과 음란한 신순애를
박보영 활약은 김슬기와의 호흡 덕분에 가능한 일이기도 하다. 박보영은 "촬영 전 김슬기가 등장한 다른 작품들을 보고 연습했다"라면서 "무엇보다 김슬기가 제 손동작 등을 많이 포착해서 맞춰주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오랜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