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engkeuobeuamerika

한국과 중국, 인도가 세계 사치성 소비를 주도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뱅크오브아메리카(BOA) 메릴린치는 보고서에서 한국과 중국, 인도의 명품 의류·신발 시장이 2009∼2014년 연간 16.8∼18.4% 성장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