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오영수는 40여년 전부터 항상 연기를 해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