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iana-heopingteon

뉴욕 타임스 마스터헤드 에디터이자 NYT 글로벌의 편집장인 리디아 폴그린이 허핑턴 포스트의 편집장이 되었다. 41세의 폴그린은 허핑턴 포스트의 공동 창립자인 아리아나 허핑턴의 뒤를 잇게 되었다. 아리아나 허핑턴은 8월에
새로운 해외 진출은 사실 우리의 기본 DNA, 즉 조직으로서의 가치가 무엇인가를 상기해 볼 좋은 기회입니다. 런던에서 상파울루, 또 마그레브에서 서울, 등 여러 에디션을 구축하며 그랬듯이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것을 만드는 시기는 이런 면에서 매우 중요합니다. 세계에서 스페인어가 가장 널리 공용되는 국가가 멕시코(미국이 두 번째)인데, 이 스페인어 사이트의 성공을 위해 우리가 보유하고 있는 기술을 총동원해 멕시코 전역에 뉴스를 알릴 겁니다. 동시에 허프포스트 플랫폼은 멕시코인들이 자기의 이야기를 공유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입니다.
허핑턴 포스트를 창립했던 아리아나 허핑턴이 편집장 자리를 내려놓고 11년 만에 허핑턴 포스트를 떠난다. 허프포스트 캐나다에 따르면, 11일 아리아나 허핑턴은 건강을 주제로 한 스타트업 매체 '스라이브 글로벌'(Thrive
트럼프는 최근에는 숨진 미국 군인 가족에 대해 입에 담을 수 없을 정도로 불쾌한 공격을 계속했다. 그가 모욕과 비난을 계속 쏟아내고 있는 가운데, 나는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에 처음 등장했던 디멘터가 떠오른다. 잘 모르는 머글들을 위해 설명하자면 디멘터들은 아즈카반 교도소의 간수들이다. 어둠의 마법 방어술을 가르치는 루핀 교수는 디멘터를 이렇게 묘사한다. "디멘터들은 지구에서 가장 역겨운 존재들 중 하나다. 그들은 가장 어둡고 더러운 곳에 바글거리고, 부패와 절망에 기뻐하며, 자기 주위 공기에서 평화, 희망, 행복을 빨아낸다."
허핑턴 포스트 창립자이자 최고 편집인인 아리아나 허핑턴은 어제(월요일) '트렉시트 - Trexit'라는 신조어를 제안했다. 2016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를 포기하고 전 외무장관 힐러리 클린턴을 지지하자는
허핑턴포스트의 16번째 글로벌 에디션인 ‘허핑턴포스트멕시코’가 오는 9월에 런칭될 예정이다. 당초 계획보다 빨라졌는데, 이 배경에는 도널드 트럼프가 있다. \ 공동 설립자이자 대표인 아리아나 허핑턴은 ‘politico
오늘 허핑턴포스트가 가상 현실과 몰입형 스토리텔링 기업 RYOT을 인수하여 허프포스트 RYOT을 만들었다는 소식을 전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 우리는 함께 허프포스트 동영상을 더욱 발전시켜, 전세계 독자들에게 가상 현실부터 장편 영화, 360°에 이르는 완전히 새로운 경험들을 줄 수 있게 되었다. 우리가 힘을 합치는 진정한 이유는 RYOT이 최근 각광받는 쿨한 테크놀로지 장난감이기 때문이 아니다.
내가 중요한 조언을 하나 하자면 전화를 최소한 1.5미터 거리에 두고 자라는 거예요. 내겐 그게 큰 도움이 됐어요. 그리고 잠자리에 들기 전에 잠깐, 5분이라도 명상을 해요. 마음을 느긋하게 하는데 도움이 되는 요가 자세들도 있어요. 그냥 간단한 다운워드 독 자세나 스트레칭이지만요. 하지만 제일 큰 건 전자기기를 쓰지 않는 거예요. 불을 끄기 1시간 전부터 꺼두는 게 이상적이죠. 큰 차이가 있어요.
수면은 당신의 육체적 건강만을 위해 중요한 건 아니다. 그건 또한 좋은 섹스 라이프의 열쇠이기도 하다. 허핑턴포스트 창립자이자 편집장인 아리아나 허핑턴은 '스티븐 콜버트 쇼'에 등장해 "수면부족과 발기부전은 관계가 있다
당신도 아리아나 허핑턴의 침실에서 하루를 보낼 수 있다. 아리아나 허핑턴은 에어비엔비의 #NightAt 캠페인을 통해 맨해튼에 위치한 그녀의 아파트에서 **심지어 무료로** 하룻밤을 보낼 기회를 제공하는 콘테스트를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