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gujeong-baekya

첫 법원 판결이다. 패륜과 폭언으로 논란이 된 '막장' 드라마의 징계는 정당하다는 첫 판결이 나왔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4부(차행전 부장판사)는 MBC의 일일 드라마 '압구정 백야'의 방송통신위원회 제재를 취소해달라는
드라마 ‘압구정 백야’의 마지막 회를 앞두고 임성한 작가가 소감을 밝혔다. 사실상 은퇴 소감이다. 임성한 작가는 5월 15일 '압구정 백야' 홈페이지의 ‘시청자 의견’ 게시판을 통해 "안녕하세요. 임성한입니다"라는 제목의
드라마 '하늘이시여', '오로라 공주', '아현동 마님'등을 집필한 임성한 작가가 '압구정 백야'를 끝으로 은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4월 23일, '스타뉴스'는 임성한 작가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명성당엔터테인먼트
‘압구정백야’ 김민수가 결국 충격적인 죽음을 맞았다. 3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압구정백야’ 79회는 조폭과 시비가 붙어 머리를 다친 조나단(김민수 분)이 끝내 죽음을 맞는 충격적인 이야기가 그려졌다. 병원 의사들은
[표재민의 꿀잼노잼] 임성한의 그녀가 또 다시 시청자들을 고압적인 자세로 가르치는 듯한 인상을 풍기며 도마 위에 올랐다. MBC 새 일일드라마 '압구정 백야'가 지난 6일 첫 방송을 마친 가운데, 방송 1회 만에 논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