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uganiseutan

미군의 알카에다 공습 과정에서 미국인 인질 1명과 이탈리아인 인질 1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미군 공습으로 미국인 알카에다 지도자 2명도 사망했다. 백악관은 23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미군이 지난 1월 14일과
사라 바하이는 아프가니스탄에서 유일하게 알려진 여성 택시 운전사다. AP는 2001년부터 택시 운전대를 잡은 바하이의 사연을 11일 소개했다. 15세에 대부분 결혼하는 다른 아프가니스탄 여성들과 달리, 40세인 바하이는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미군이 대부분 철수한 아프가니스탄으로 세력을 확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미국 정부가 잔류 미군의 철군 규모 및 시점을 재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 IS 세력
이라크와 시리아에 근거지를 둔 수니파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을 아우르는 지역 책임자를 임명하며 남아시아 지역 세력 확장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IS 대변인 아부 무함마드 알아드나니는 최근
파키스탄 정부군이 아프가니스탄 접경의 부족지역에서 활동하는 반군에 대한 공세를 강화하는 가운데 주말 동안 파키스탄군과 미국 무인기의 공습으로 반군 38명이 사망했다. 파키스탄군 당국은 4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전날
국제안보지원군 깃발 내려…내년까지 안정화 병력 1만800명 잔류 오바마 "책임있는 종전…미군 희생 덕분에 우리가 더 안전" 성명 미국은 28일(현지시간) 미 역사상 최장기 전쟁인 아프가니스탄 전쟁에 공식으로 종지부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성탄절인 25일(현지시간) "이제 며칠이면 아프가니스탄에서의 미군 전투 임무가 종료된다"면서 파병 미군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주례 라디오 연설을 통해 "미국의 최장기 전쟁(아프간
무력 충돌이 빈번하게 벌어지는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 국경 지역에 위치한 페샤와르 학교에 잠입한 무장괴한들은 아예 처음부터 인질 같은 것엔 관심이 없었다. 교실에서 교실로 이동하며 무자비하게 아이들을 향해 총을 쐈다
호주 시드니 도심 카페를 17시간 동안 점거하고 인질극을 벌이다 사살된 만 하론 모니스(50)는 다수 전과 경력이 있는 인물로 보석(保釋)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16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 등 호주 언론에 따르면
‘2014 예비조사 활동 보고서’서 밝혀 “아프간서 벌어진 권한 남용 평가중” 국제형사재판소(ICC)가 테러 용의자 고문 혐의로 미국 중앙정보국(CIA)의 관련자들을 기소할지 여부를 검토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파투 벤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