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gdeure-gim

상표권도 상속세 부과대상이라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2010년 별세한 패션디자이너 앙드레김(본명 김봉남)의 상속인들이 소송을 내 세금 부과가 부당하다며 다퉜지만 사실상 패소했다. 대법원 2부(주심 조희대 대법관)는
하정우가 앙드레 김으로 분한다. 일간스포츠는 "배우 하정우가 손영성 감독의 영화 '앙드레김'(가제)에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20일 영화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와 통화에서 "손영성 감독이 영화 '앙드레김'의 메가폰을 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