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bo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킬 우려가 있다”
사진 속 기중기는 일본 제품이다
북한, 김정은, 안보에 대한 20대와 40대의 인식에는 근소하지만 차이가 분명히 존재했다.
“전쟁은 장군들에게만 맡겨놓기에는 너무 중요하다.” 조르주 클레망소는 말만 한 것이 아니라 행동으로 실천했다. 그는 프랑스군이 유대인 포병 대위 알프레드 드레퓌스를 독일 간첩으로 조작하려던 ‘드레퓌스 사건’에서 군을
9월 26일, 진지 공사를 끝내고 부대로 복귀하던 강원도 철원 육군 부대 병사 한 명이 어디선가 날아온 총탄에 맞아 숨졌다. A일병의 나이는 22세. 군은 인근 사격장에서 발사된 총탄이 돌과 나무 등에 맞고 굴절되어
9월 28일, 경기도 평택 해군 2함대 사령부에서 건군 제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이 열렸다. 이날 기념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기는 군대”와 “지휘관부터 사병까지 애국심과 사기가 충만한 군대”를 강조하는 동시에 “한반도의
미국 공항의 보안 검색대에서 시간이 오래 걸리는 건 하루 이틀 일이 아니다. 그러나 만약 미국을 방문하는 탑승권에 이 네 글자가 찍혀 있다면 평상시보다 더 오래 걸릴지도 모르겠다. 'SSSS' 지난 21일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이 군 사이버사 심리전단에서 불법 정치 댓글을 작성한 소위 '댓글 부대'를 모아놓고 정신 교육도 하고 격려도 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SBS는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이 대선을 코앞에 둔 2012년
박지원 전 대표가 우리 군의 대응 사격 실패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나섰다. SBS에 따르면 어제(15일) 오전 북한이 중거리 탄도 미사일을 쏘자 우리 군은 6분 만에 현무-2A 국산 지대지 탄도 미사일로 대응 사격을
자유한국당이 9일 사실상 국회 보이콧 철회를 결정했다. 문재인 정부가 MBC를 비롯한 공영방송 장악을 시도하고 있다며, 지난 2일부터 국회 일정을 거부한 지 7일 만이다. 한국당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한편, 국민의당은 9일 오후 논평을 내어 "한국당이 명분 없는 국회 보이콧과 장외투쟁을 끝까지 고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국민의당은 "진정 문재인 정부의 안보 무능과 방송개혁 후퇴를 비판하려면 즉각 국회에 복귀해 의회
방송인 김제동이 8일 오후 사드(THAAD,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기지가 있는 경북 성주 소성리마을을 찾아 주민들을 위로했다. 7일 새벽 정부는 오산 기지의 추가 사드 장비를 성주 기지로 옮겨 1개 포대의 사드 배치를
어제(5일)는 7일 새벽에 사드 추가배치가 이뤄질 거라는 공식 보도가 없었다. 5일 현지를 찾은 조선일보는 '참석자 확 줄어든 사드 반대집회… 주민들 "이제 그만"'이라는 기사를 냈다. 조선일보는 이 기사에서 "사드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29일 오전 5시 57분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미사일 1발이 발사됐다. 이 미사일은 북태평양 방향으로 약 2,700km를 날았다. 최대고도는 약 550km. 미사일은 15분을 날아 6시 12분께
합동참모본부는 오늘(29일) "북한은 오늘 5시 57분께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불상 탄도미사일 1발을 동쪽방향 일본 상공을 지나 북태평양 해상으로 발사했다"고 밝혔다. NHK에 따르면 일본정부는 5시 58분에 첫 즉각
우리 군의 방탄복이 여전히 '뚫리는'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국방부가 뚫리는 부위의 '성능 평가'를 국방 규격에서 제외하고 이 방탄복을 추가로 구입할 계획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13일 JTBC는 지난 해 3만 벌이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로 미국 본토 타격에 대한 긴장감이 최고조에 달한 가운데 미군이 11일(현지시간)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의 시험 요격에 성공했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번
'죽음의 백조'라는 별명으로 알려진 미군 전략폭격기 B-1B 랜서가 한 달도 채 안 돼 다시 한반도 상공에서 한국 공군과 합동 훈련을 벌였다. 8일 괌 기지에서 출격한 B-1B 전략폭격기 2대는 한국 공군 F-15K
지난 5일 방송된 JTBC의 '차이 나는 클라스- 질문 있습니다'에 강연자로 출연한 문정인 특보가 패널로 출연한 지숙(레인보우 소속)의 질문에 답했다. 이날 지숙은 "사드가 근데 메이드 인 어디 거냐?"며 "우리는 이렇게
중국의 시진핑 주석이 러시아 방문을 앞두고 러시아의 타스 통신과 갖은 인터뷰에서 한국과 미국이 고고도미사일 방어 체계(사드, THAAD) 배치를 취소해야 한다며 강하게 규탄했다. 상하이데일리는 타스통신과의 인터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