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nyeondae

샤이니 팬이 아니더라도 빠져들 것 같다. CD 버전. 이미지를 클릭하면 샤이니 공식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한편 샤이니는 공식 유투브 페이지를 통해 티저 영상에 이어 컴백 소감을 알리는 영상을 공개했다. 카세트 버전
박재범과 기린이 19일 신곡 'CITY BREEZE'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몸짓과 손짓에서 영상의 질감까지 모든 것이 90년대다. 국내 최정상 남성 듀오, 듀스의 '여름 안에서'를 이을 뜨거운 두 남자의 여름 신곡을
1994년에 페이스북은 창립자가 아직 중학교에서 급식 먹던 시절에 강남 스타일보다도 더 크게 히트했던 노래가 있으니 바로 '마카레나'다. 스페인의 듀오 로스 델 리오의 최고 히트곡. 두 손을 앞으로, 머리 뒤로, 허리
난 1993년에 처음으로 사랑에 빠졌다. 난 고2, 남자 친구 댄(Dan)은 고3이었다. 댄이 대학으로 떠나기 전날이었던 어느 9월 밤 우린 집 앞 도로, 도요타 캠리 보닛 위에 얹어 둔 붐박스에서 피터 가브리엘의 'In
귀여운 아들의 춤사위를 아버지가 찍은 영상은 많이 올라온다. 그러나 아버지가 춤을 추는 모습을 아들이 찍었다면 어떨까? 그것도 머리 희끗희끗한 할아버지가 추는 90년대 댄스라면? 그 시절의 흥을 몸이 기억하고 있는 걸
심지어 90년대가 음악 하기 그리 좋은 환경도 아니지 않았나. 일단 사전심의제도가 철폐된 것이 1996년이다. 길보드는 또 어떻고. 뻔뻔하게도 아무 양심의 가책 없이 조악한 음질의 불법 복제를 일삼았다. 기획사들의 횡포도 지금보다 더 심했다. 그래서 말인데, 이 반론이 제기되면서, 드디어 1990년대 댄스 음악에 대한 본격적인 '재평가'가 시작됐다고 생각한다. 이 반론 덕분에, <토토가>는 그냥 추억팔이로 끝나지 않고 진정한 재평가의 시발점을 만들었다.
언제부턴가 지금의 30대는 한국 진보세력의 희망적 미래를 대변하는 세대가 되었다. 최근 일련의 선거에서 일관되게 가장 진보적인 투표성향을 보인 것은 단연 30대다. 그런데 지금의 삼십대가 희망과 진보를 대변하기 시작한 것은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원래 이 세대는 'X세대'라는 경멸적 호칭으로 불렸다. 실제 선배들은 나와 나의 동기들(93학번)을 이렇게 인식했고, 아무렇지 않게 경멸의 말을 툭툭 내뱉곤 했다. 생각 없는 놈들!
인권 문제에 대한 인식은 단계적으로 개선되는 것이 아니라 역치를 넘어 스위치를 전환하듯 업그레이드되는 것이기 때문이다. 하나를 이해하면 전체를 이해하는 눈이 변화한다. 예를 들어 흑인의 인권을 인정하면 투표권과 인종 간 결혼 역시 인정하지 않을 수가 없다. 70년대에만 해도 이런 사람들이 미국 문화 안에서 제법 큰 목소리를 내고 있었고 LBGT 그룹은 그에 발맞춰 발전을 거듭했다. 하지만 AIDS라는 거대한 질병과 함께 찾아온 80년대는 그들에게 재앙의 시절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