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peurinting

독특한 재료를 창의적으로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디자이너 아이리스 반 헤르펜(Iris van Herpen)은 최근 2016 가을 쿠튀르 시즌에서 생각지도 못했던 특별한 드레스를 선보였다. 엘르에 따르면 그녀는 수천 개의
시각장애인도 모나리자의 미소를 경험할 수 있을까? 헬싱키에서 운영되는 ‘The Unseen Art project’는 바로 이런 꿈을 실현시켜주는 프로젝트다. 많은 사람들이 눈으로 보고 경험했지만, 시각장애인은 볼 수
태권V는 원자력계에서 언젠가부터 원자력 에너지원을 쓰는 로봇으로 소개되곤 했던 캐릭터라 원작자 김청기 감독님께 전화를 걸어 진실을 확인해보기로 했습니다. 원작자와의 통화 결과, 태권V는 한 번도 에너지원에 대한 공식적 입장을 밝힌 적은 없었다고 합니다. "지구온난화가 심각하다. 자원이 없는 한국에 자연에너지, 특히 태양광은 최고의 에너지원이 될 수 있다고 본다. 태권V와 함께하는 이 캠페인 활동을 통해 자연에너지에 대한 대중들의 공감이 확산되기를 바란다"는 응원에 힘입어 태양광 사용 태권V를 등장시킬 수 있었습니다.
이제 선진 부국에서도 안정적인 일자리가 다시 사라지고 있다. 업무 자동화, 더 잦아진 경력 이동, 파트타임 노동에 의한 일자리 박탈이 진행중이다. 이에 따라 직장 대신 소기업가와 자영업자의 길을 선택하는 젊은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들이 이런 선택을 하는 것은 내몰린 측면도 있지만, 한계비용 제로화와 공유경제가 자가발전형 호구지책의 가능성을 높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사가스티는 "우리는 풍요의 세계에 살고 있지만 실제로는 갈수록 더 많은 사람들이 안정적인 기반을 잃고 있다는 역설적 사회에 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런 역설을 해소하려면 모든 사람에게 최소소득을 보장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고 그는 말한다.
디에고 코레도르(Diego Corredor)는 기타가 치고 싶었다. 그러나 17살인 그는 태어날 때부터 한 손이 없었기에 꿈도 꾸지 못할 일이라고 생각했다. 다행히도 3D 프린터의 발달로 꿈에 한 발짝 다가갈 기회가
로나 브래드쇼는 공상과학에 대한 그녀의 집착을 "리플리컨트(인조인간)"이란 제목의 디스토피아 프로젝트로 승화했다. 그녀는 다양한 디지털 과정을 이용해 3D 프린팅 자화상을 만들었다. 픽셀화된 방울모양의 얼굴부터 반(半
3D 프린터로 피규어나 총기만 만든다고 생각하나? 생각을 전환할 때가 왔다. 오토바이 사고로 얼굴이 완전히 망가진 남자가 3D 프린터로 얼굴을 되살렸다. 미국 허핑턴포스트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3월 12일 영국 웨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