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cheungbeoseu

27일 오전 10시20분쯤 서울 영등포구 당산역 고가 아래를 지나던 2층 광역버스가 교각에 끼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서울 영등포소방서는 이날 당산역 고가 아래 3차선을 달리던 버스가 여의도 방향으로 좌회전을 하던 중
경기도가 광역버스 입석 문제를 해결하고자 도입한 2층 버스가 22일 첫 운행했다. 이날 오전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대포리 차고지에서 출발한 8601번 2층 버스는 서울시청까지 승객을 태우고 달렸다. 남경필 경기도지사
경기도와 서울시를 오가는 광역버스 노선에 투입될 '2층버스'가 오늘(8일)부터 시범운행에 돌입했다. 이날 첫 시범운행에 나선 2층버스는 광역버스 7770번 노선이다. 미리 알려진 것처럼 이 버스는 영국 알렉산더 데니스사에서
국내 처음으로 경기∼서울 광역노선에 투입될 2층 버스가 다음달 8∼26일 시험 운행된다. 수원·남양주·김포 등에서 출발하는 광역버스 노선 중 3개 노선에 투입된다. 경기도는 애초 11월 중 시험할 계획이었지만 2층 버스
수도권 광역버스(직행좌석버스) 입석금지 이틀째인 17일에도 '혼란'은 여전했다. 적어도 1년 이상 면밀히 조사해서 이뤄져야 할 정책이 세월호 참사 이후 불과 몇 달만에 전격적으로 시행되면서 현장의 혼란은 극에 달한 모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