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daechongseon

새누리당 20대 총선 후보를 선정하기 위한 경선 과정에서 지상욱 의원(당시 예비후보) 지지를 부탁하며 유권자에게 금품을 제공한 새누리당 당원 두 명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고 경향신문이 9일 보도했다
지난 14일 SBS 비디오머그는 제20대 총선에서 표창원 후보가 당선되던 순간을 찍어 공개했다. 영상에서 그는 당선이 확정되자마자 선거캠프에 있던 지지자들 다수와 포옹을 한 뒤 부인 이승아 씨를 껴안았다. 이후 그 자리에
올해 선거는 여러모로 재밌었지만 오랜만에 무투표 당선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바로 경남 통영·고성 지역구의 이군현 새누리당 의원이다. 무투표 당선이 자주 있는 일인가? 그렇지 않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1988년 13대
그리고 한 사용자는 그를 위해 슬픈 노래를 불렀다. 이인제 후보는 지상파 출구조사에서 44.2%의 득표를 할 것으로 예측되어 당선이 예상됐었으나 42.6%에 그쳐 낙선한 후 감사의 글을 남긴 바 있다. 이인제 후보가
박근혜 대통령이 집권 여당인 새누리당의 참패로 끝난 '포스트 총선' 정국을 어떻게 이끌고 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인적 쇄신 카드를 꺼내 들지가 관건이다. 선거 패배로 인한 국정 동력 상실을 만회하기 위해 여권의
19대 국회 현역 의원 가운데 절반가량은 20대 국회에서 볼 수 없게 됐다. 14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각 당에 따르면 현재 국회의원 292명(14일 현재 기준) 가운데 4·13 총선에서 당선된 의원의 숫자는 148명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선거 전략 중 하나는 '어부바' 였다. 그는 각 지역 유세장에서 수많은 후보들을 업어줬다. 뉴스1에 따르면 김 대표는 당시 '내가 업으면 당선'이라며 열과 성을 다해 업었다. 그러나 선거가 끝나자
이제 새로운 국회에서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환경정책을 수립하길 바란다. 우선 반드시 국민적인 검증을 받아야 하는 것은 이명박 정권 중점사업 중 하나였던 4대강 사업 비리에 대한 철저한 규명과 관련자 처벌이다. 대통령의 역점사업이면 대한민국의 자연을 파괴해도 된다는 말인가. 이런 점에서 국민들의 분노는 멈추지 않고 있으며, 이번 총선에서도 그러한 민의가 반영되었다고 본다. 설악산 케이블카 사업도 마찬가지이다.
그리고 국민의당엔 안 대표를 넘볼 만한 '호남 스타'들이 즐비하다. 특히 이번 총선에선 박지원, 정동영, 천정배 호남 3인방이 모두 생환했다. 이 세 후보의 선수를 합치면 14선(천 6선, 박·정 각 4선)이다. 게다가
자, 그렇다면 외신들은 어떻게 봤을까? 워싱턴포스트(WP)는 "북한이 협박을 하고 미사일을 발사했지만 이는 올해 총선의 주요 이슈가 되지 못했다"면서 "경제 약화가 유권자 표심을 좌우했다"고 분석했다. 또 "한국은 이론적으로
날씨가 맑으면 대체로 진보 성향인 젊은 세대의 투표 참여율이 낮아져, 결과적으로 보수정당에 유리하다는 통설이 있다. 그런데 정말 선거일의 날씨가 20·30대의 투표율을 좌우할까? 과거 4번의 총선 기록을 보자. ※ 세대별
“이번 선거를 계기로 정치인들이 청년들에게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20대 총선을 앞두고 유명인들이 참여하는 투표 독려 캠페인이 SNS에서 한창이다. 지난달 29일부터 페이스북 페이지 ‘개념있는 놈들’에서는
4·13 총선에 뛰어든 후보들은 피켓을 목에 걸고 홍보활동을 한다. 목이 불편할 듯 한데도 굳이 걸고 한다. 왜 일까? 피켓이 땅에 닿는 순간 불법이기 때문이다. 20대 총선 선거운동이 본격화하면서 알쏭달쏭한 선거법
아이돌 바람이 새누리당을 휩쓸었다. 재밌게도 프로듀스 101 '아이돌풍'의 직격타를 맞은 이들은 지난 28일 있었던 새누리당 공천자대회에서 가장 앞줄에 서야 했던 공동선대위원장 5인을 비롯한 중진들이다. 새누리당은 최근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여동생인 오세현 전 KT 신사업본부 본부장이 더불어민주당의 20대 총선 비례대표 후보로 신청했다가 철회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더민주 공관위 관계자는 22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오 전 본부장이
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회는 22일 유승민 의원의 지역구인 대구 동구을에 대한 압축 심사를 또 보류했다. 공관위는 이날 오후 일부 지역구와 비례대표 후보자에 대한 심사를 마치고 산회했으며, 유 의원 지역구는 4·13 총선
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회가 22일 오후 비례대표 후보자 명단을 확정·발표했다. 간판 격인 1번 에는 송희경 전 KT 평창동계올림픽 지원사업단장이 확정되었다. 확정 명단은 아래와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