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election

문재인 대표가 물러나고, 대신 앞으로 이 사람들이 더불어민주당을 이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아래는 27일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문 대표에게 전달한 것으로 보도된 비대위 인선안이다. 1. 김종인 위원장 2. 박영선
야권연대는 이쪽저쪽 사방팔방 계속된다. 천정배 의원의 국민회의에 이어 박주선 의원의 통합신당도 27일 국민의당에 합류했다. 통합 작업을 주도해온 김한길 의원은 이날 마포 당사에서 열린 국민의당 기획조정회의에서 "다행히
오늘이다. 연합뉴스 27일 보도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가 27일 공식 사퇴한다. 이제 더불어민주당은 김종인을 중심으로 한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된다. 더민주는 이날 마지막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비대위원 인선안을
더불어민주당은 25일 세월호 참사 유가족의 법률 대리인으로 활동해온 박주민(43) 변호사를 영입했다. 더민주는 이날 오후 국회 당 대표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18번째 외부인사로 박 변호사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민주사회를
친박계가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트 선수 영입을 시도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한 비박계 인사는 24일 이렇게 말했다. "원유철 원내대표가 '김연아 선수에게 정치할 뜻이 있는지 타진해 봤는데 실패했다. 유명인
일명 '박근혜 키드'로 정치를 시작한 이준석 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이 20대 총선 출마를 선언했다. 출마지역은 현재 안철수 의원의 지역구이자, 노회찬 전 의원이 지난 19대 총선에서 당선됐던 노원병이다. 이 전 위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