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대표 예능 프로그램 '1박2일'을 14년이나 버텨온 김종민의 저력을 느낄 수 있다.
마지막 키스는 한달 전이라고 털어놨다.
대한민국 3대 도둑(가수 비, 간장게장) 중 하나로 꼽히는 연정훈.
김씨는 1등도 당첨됐고, 2등도 당첨됐으며, 심지어 3등은 시도 때도 없이 당첨됐다고 한다.
두 사람은 앞서 '1박2일'로 인연을 맺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