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05일 19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6월 05일 19시 55분 KST

배우 윤균상 측이 7세 연하 대학생과 열애 중이라는 보도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두 사람의 인스타그램이 증거로 언급됐다.

배우 윤균상이 앞서 불거진 열애설을 일축했다. 

뉴스1

스포츠투데이는 5일 오후 윤균상이 7세 연하 대학생과 열애 중이라고 단독 보도했다. 매체는 두 사람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이 같은 배경에서 촬영된 점, 상대 여성 인스타그램에서 윤균상이 촬영 중인 드라마의 대본이 포착된 점 등을 증거로 들었다. 현재 상대 여성이 올린 게시물은 모두 삭제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윤균상 소속사 뽀빠이엔터테인먼트 측은 곧바로 열애설을 부인하고 나섰다. 소속사는 이날 여러 매체를 통해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지인의 소개로 만난 오빠, 동생 사이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윤균상 본인은 열애설에 대해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현재 그는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인 OCN 새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를 촬영 중이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