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01일 15시 21분 KST

"누가 먹던 것 같은 음식이 배달됐다" 유튜버 송대익 방송 조작 의혹에 해당 업체가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해당 업체는 법적 대응을 예고한 상황이다.

유튜버 송대익이 방송을 조작해 특정 프랜차이즈 업체에 손해를 입혔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해당 업체는 법적 대응을 예고한 상황이다.

송대익 유튜브 채널
조작 의혹이 불거진 장면. 해당 영상은 현재 삭제된 상태.

 

앞서 송대익이 지난달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 한편이 문제가 됐다. 영상에서 송대익은 ‘피자나라치킨공주‘의 한 지점에서 피자와 치킨을 배달시켜 음식을 받은 뒤 ‘누가 먹던 것 같은 피자와 치킨이 왔다’고 주장했다. 그는 방송에서 누가 베어 문 듯한 치킨과 두 조각 모자란 피자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어진 장면에서 송대익은 해당 업체에 전화해 환불을 요구했으나 업주는 ”환불은 어렵다”는 입장을 전해 비난을 샀다.

정배우 유튜브 채널
정배우가 해당 업체로부터 받은 답변 내용

 

하지만 영상이 공개된 후 일각에서 조작논란이 불거졌다. 또 다른 유튜버 정배우는 지난달 29일 올린 영상을 통해 ‘해당 업체에 영상 진위를 물은 결과 사실이 아니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말했다. 업체 “해당 유튜버가 죄없는 가맹점에 대해 악의적 모함을 한 것에 유감을 표한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체 법무 관계자도 입장을 밝혔다. 관계자는 ”송대익 씨와 관련한 해당 논란을 지금 인지했다”며 “사실관계를 파악한 뒤 법적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1일 스포츠경향에 말했다.

한편, 논란이 된 영상은 1일 기준 삭제된 상태다. 송대익은 구독자 134만명을 보유한 유튜버로, 먹방과 연애 등 다양한 콘텐츠로 인기를 끌고 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