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4월 02일 11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4월 02일 11시 07분 KST

윤아가 '효리네 민박'에서 제대로 폭발한 이유(동영상)

"아 C!"

윤아가 ‘효리네 민박 2’ 오픈 6일 차에 ‘폭발’하고 말았다. 

1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 2’에서는 이효리-이상순 부부, 윤아, 박보검과 민박집 손님들이 마피아 게임을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첫 번째 마피아는 이효리-이상순 부부와 손님 한 명이었다. 윤아는 이상순의 어색한 표정을 포착하고 그를 마피아로 몰아갔다. 그 순간 이효리는 윤아를 다음 타깃으로 지목했고, 윤아는 ”시민이에요!”를 거듭 외치며 흥분했다. 그 모습에 오히려 의심을 품은 민박객들은 윤아를 마피아로 지목했다. 이에 무고한 시민이었던 윤아는 결국 탈락하고 말았다.

마피아 팀은 모두를 속이고 첫 번째 게임에서 승리했다. 그 장면을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한편, ‘효리네 민박 2’ 9회는 7.178%(닐슨코리아, 전국 유료 방송 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한 바 있다. ‘효리네 민박 2’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