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2월 19일 09시 37분 KST

"특출난 실력 없어"‥'효리네' 윤아X이효리, 속마음 고백

"특출난 게 없다."

이효리와 윤아가 겸손한 고민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 ‘효리네 민박2’에서는 속마음을 꺼낸 두 사람이 그려졌다.

이날 성악을 전공한다는 한 손님은 자신의 재능이 특출나지 않다고 고민했다. 그러자 효리 역시 ”나도 노래도 춤도 특출나지 않았다”고 고백, 이어 윤아도 ”나도 특출난 게 없다”며 똑같은 고민을 전했다.

효리는 ”모든 사람이 다 같은 고민인 것 같다”면서 같은 고민으로 똑같은 과정을 겪는 손님들을 위로, 이를 듣던 윤아도 ”특출나야 된다는 생각을 안하는게 낫다, 자꾸 위를 보면서 가니 그런 것 같다”며 함께 위로하며 손님들과 한 층 더 가까워졌다.

JTBC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