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8월 30일 14시 32분 KST

“한 달에 100만원에서 200만원 정도 번다”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한 달 수입을 공개했다

“더 벌지만, 부채가 있다"

뉴스1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한 달 수입을 공개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코너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는 유재환이 출연했다.

이날 유재환은 법대를 다니다가 음악을 하게 됐다며 아직 졸업을 못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음악에 좀 더 집중하느라 학교에 가지 못했다”고 부연했다.

이어 “어머니께서 많이 반대하셨다. 음악은 아무래도 어렵지 않겠냐고 하셨다. 저는 제가 잘 됐다고 생각한다. 어머니께서 ‘그때 나도 어린 엄마였다’며 반대해서 미안하다고 하셨다”고 전했다.

KBS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이후 박명수는 코너 공식질문인 ‘한 달 수입’을 물었다. 유재환은 망설임 없이 “한 달에 100만원에서 200만원 정도 번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어 “더 벌지만, 부채가 있다. 다 정리하고 그 정도가 나한테 온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유재환이 빚이 좀 있는 것 같다. 12월에도 슬리퍼 신고 다닌다”라고 거들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유재환은 셀럽파이브의 히트곡 ‘안 본 눈 삽니다‘, 박명수 ‘명수네 떡볶이’ 등을 작곡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