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8월 11일 11시 39분 KST

서경석이 칠순 맞이한 양희은에게 '급한 일 있을 때 편히 녹여 쓰시라'며 순금 거북이를 선물했다

“정말 멋있구나” - 양희은

서경석 인스타그램
서경석이 양희은에게 준 선물

가수 양희은이 서경석이 준비한 센스있는 칠순 선물에 웃음을 빵 터트렸다. 

11일 방송인 서경석은 인스타그램에 “#만수무강하소서 #축고희인생은70부터 #이슬양희은선생”이라고 글을 올리며 칠순을 맞이한 양희은을 축하했다.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는 양희은에게 준 순금 거북이가 담겨 있다. 서경석은 케이스 속에 “양희은 누님의 칠순을 무한축하 드립니다. 거북이보다 더 만수무강하소서. 급한 일 있으실 땐 편하게 녹여 쓰세요”라고 유쾌한 멘트를 적었다.

인스타그램
서경석 인스타그램

또한 서경석은 양희은을 위해 미니 고희연을 열었다. 공개한 영상에서 서경석은 선물 증정에 앞서 양희은에게 큰절을 올렸다. 순금 거북이를 받은 양희은은 프러포즈 받는 거 같다며 “어머 얘 진짜 웃긴다. 어떡하면 좋니”라고 말했다.

“힘들 때 녹여서 쓰시라”는 서경석 말에 빵 터진 양희은은 “정말 멋있구나”라며 기뻐했다. 서경석은 “700세까지 가자”라고 외쳤다.

한편 서경석과 양희은은 MBC 표준FM 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 DJ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