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22일 14시 52분 KST

엑스원 팬들이 CJ ENM 본사 앞에서 'CJ ENM 규탄· 엑스원 새 그룹 결성 요구' 시위를 벌였다

새 그룹 결성으로 팬들과 멤버들에게 보상할 것을 요구했다.

투표 조작 논란 끝에 지난 6일 공식 해체된 보이그룹 엑스원(X1)의 팬들이 CJ ENM을 상대로 공식 항의에 나섰다.

‘엑스원 새 그룹 지지 연합’은 2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 사옥을 찾아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CJ ENM이 엑스원 해체 과정에서 책임을 회피했다며 활동을 원하는 멤버들로 구성된 새 그룹을 결성해 팬들에게 보상할 것을 요구했다. 이날 현장에 나타난 수백 명의 팬들은 “CJ ENM 책임회피 STOP”이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CJ ENM 측에 책임과 보상을 촉구했다.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뉴스1
엑스원 새그룹 결성 지지 연합

 

이들은 시위와 동시에 멤버들의 각 소속사에 재결성 논의를 위한 회동을 촉구하는 내용의 대자보를 게시했다. 

연합은 ”‘Global Music Network’의 창구 역할을 하겠다던 CJ ENM은 오히려 전 세계 K팝 팬들에게 K팝의 이미지를 실추시켰다”라며 오는 31일까지 새 그룹 결성 의사를 표명하라고 요구했다.

Mnet ‘프로듀스X101’을 통해 결성된 엑스원(한승우, 조승연, 김우석, 김요한, 이한결, 차준호, 손동표, 강민희, 이은상, 송형준, 남도현)은 지난 6일 해체했다. 이들은 5년간 엑스원으로 활동할 계획이었으나 팀 결성과 동시에 ‘프로듀스X101’이 조작 논란에 휩싸이며 활동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멤버들의 소속사는 오랜 논의 끝에 활동을 중단하고 팀을 해산하기로 결론을 냈다. 

뉴스1
엑스원

CJ ENM 측은 이번 시위와 관련해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는 입장이다. 엑스포츠뉴스에 따르면 CJ ENM은 이날 시위가 종료된 후 ”이번 사태로 소속사 간 협의를 통해 엑스원이 해체된 것에 대해서는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며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CJ ENM은 향후에도 엑스원 멤버들의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한 바 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