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24일 10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6월 24일 10시 52분 KST

문대통령이 안아주자 손흥민이 참았던 눈물을 터뜨렸다(영상)

설움이 북받친듯.

KHALED DESOUKI via Getty Images

24일 오전(한국시각) 문재인 대통령이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경기 직후 한국 대표팀의 라커룸을 찾았다. 이날 한국은 멕시코에게 1-2로 졌다.

문 대통령은 격려의 박수를 치며 신태용 감독을 안았고, 이어 손흥민 선수를 격려했다. 손흥민은 문 대통령이 악수하며 안아주자 설움이 북받친 듯 울음을 터트렸다. 한동안 울음을 멈추지 못했고, 문 대통령은 안쓰러운 듯 이런 모습을 한참 쳐다봤다.

손흥민은 경기 직후 방송 인터뷰에서도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일단은 너무나도 죄송스럽다. 하지만 선수들 정말 운동장에서 최선을 다했다는 것만 알아 주셨으면 좋겠다. 많은 응원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