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8월 22일 09시 28분 KST

래퍼 원슈타인은 절친에게 집 보증금을 선물로 건넸고 "당연한 것처럼 느껴졌다"고 말했다

정말 친한 친구.

MBC
원슈타인과 친구 이건희씨 

래퍼 원슈타인이 절친에게 선물로 건넨 것은? 놀랍게도, 집 보증금이다.

21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원슈타인이 초등학교 때부터 친하게 지낸 친구 건희씨의 집에서 지내는 모습이 그려졌는데, 친구 건희씨는 매니저 일을 준비 중인 상황.  

MBC
21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원슈타인은 그런 친구를 위해 보증금을 선물로 건넸고 이에 대해 ”(보증금을 주는 게) 당연한 것처럼 느껴졌다”고 털어놓았다. 마찬가지로 친구를 매니저로 두었던 유병재는 이를 보고 ”첫 선물로 너무 비싼 걸 해주면 그다음에 어려워진다”며 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MBC
21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양세형은 ”보증금을 내줄 정도면 통장 잔고가 된다는 것인데 플렉스한 것이냐”고 물었고, 원슈타인은 쑥스러운 듯 ”보증금이 가장 큰 거다. 게임 때문에 본체를 산 적이 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