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3월 27일 11시 25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3월 27일 11시 26분 KST

'주간아이돌' 정형돈과 데프콘의 후임은 이들이다

정형돈과 데프콘은 하차한다.

이상민, 유세윤, 김신영이 정형돈과 데프콘 후임으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합류한다.

스포츠서울은 27일 오전 이상민이 유세윤 김신영과 함께 ‘주간아이돌’ 새 MC로 투입된다고 보도했다. 앞서 정형돈과 데프콘은 봄 개편에 맞춰 지난 7년간 출연해 온 ‘주간아이돌’에서 하차한다고 밝힌 바 있다. 

MBC에브리원

OSEN에 따르면 세 사람이 진행하는 첫 방송은 오는 4월 초로 예정되어 있다. 정형돈과 데프콘이 진행하는 ‘주간아이돌’은 28일 방송을 끝으로 재정비에 돌입하며, 휴식 기간 후에는 이상민, 유세윤, 김신영 3MC 체재로 개편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