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8년 05월 05일 10시 17분 KST

문대통령이 트럼프와 22일 한미 정상회담을 가진다

중점적으로 논의할 게 있다.

AFP Contributor via Getty Images

청와대는 5일 문재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초청으로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오는 22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한미간의 굳건한 동맹과 양국간의 깊은 우정을 재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4월28일 전화통화를 가진 데 이어 개최되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4월27일 남북정상회담의 성과를 바탕으로 한반도 정세의 진전을 이뤄나가기 위한 긴밀한 공조를 계속할 것”이라며 ”또 다가오는 북미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준비하기 위한 제반방안에 대해서 중점 논의할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한미정상회담은 지난해 9월 유엔 총회를 계기로 한 회담을 포함해 이번이 네 번째다.

Photo gallery 남북 정상회담 베스트 컷 Copy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