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1월 14일 21시 58분 KST

15일 전국 곳곳에 비가 조금 내린다. 비가 그친 후엔 또 추워질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10도 내외를 오가겠다.

뉴스1
(자료 사진) 서울 강남구의 한 횡단보도 위로 우산 쓴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금요일인 15일에는 전날보다 포근해진 날씨 속에 전국 비 소식이 있다. 비는 오전부터 일부 지역에서 내리기 시작해 전국으로 확대된다. 비가 그친 후엔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추운 날씨가 찾아올 전망이다.

14일 기상청은 내일(15일) 중국 발해만 부근에서 북한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오전(오전 6시~낮 12시) 중에 수도권과 강원영서에서 비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오후(낮 12시~오후 6시)에는 충청권내륙과 전라권내륙, 일부 경북북부내륙으로 확대된다. 대부분 비로 내리지만, 평지보다 기온이 낮은 산지에서는 눈으로 내리는 곳이 발생할 수도 있다.

뉴스1
북극발 한파가 물러가고 미세먼지와 황사가 기승을 부린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쓴 채 산책을 하고 있다

비는 수도권과 충청내륙의 경우는 오후 3시부터 6시께, 그 밖의 지역은 밤 6시부터 자정에 대부분 그칠 예정이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충북북부에서 5~10㎜, 수도권과 충남권내륙, 충북 남부, 경북북부내륙, 전라권내륙, 제주도, 울릉도, 독도에서는 5㎜ 미만의 비가 예상된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14일보다 4~9도 올라 강원영서와 일부 경북권내륙이 -5도 내외,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0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10도 내외를 오가겠다. 비가 그친 밤부터는 기온이 떨어질 전망이다.

황사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는 중서부지역과 일부 호남권에서 ‘나쁨’ 수준일 것으로 보인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 : 서울 1도, 인천 2도, 수원 1도, 춘천 -4도, 강릉 1도, 청주 0도, 대전 -1도, 전주 4도, 광주 5도, 대구 1도, 부산 9도, 제주 8도

낮 최고 기온 : 서울 9도, 인천 8도, 수원 10도, 춘천 8도, 강릉 14도, 청주 11도, 대전 12도, 전주 14도, 광주 15도, 대구 15도, 부산 15도, 제주 17도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