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1월 18일 12시 10분 KST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감독의 첫 드라마 연출작 '위아후위아'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사춘기 시절을 그린 이 드라마는 25일 왓챠에 공개된다.

왓챠
'위아후위아' 포스터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감독이 연출한 드라마 ‘위 아 후 위 아’가 25일 왓챠에 공개된다.

영상 콘텐츠 스트리밍 서비스(OTT) 왓챠는 18일 ‘위 아 후 위 아’(We Are Who We Are)의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하며 공개일을 25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루카 구아다니노 감독의 욕망 3부작 ‘아이 엠 러브’ ‘비거 스플래쉬’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에 이어 가장 찬란하게 빛나는 나이에 감춰둔 욕망을 감각적으로 풀어낸 8부작 성장 드라마다. 

‘위 아 후 위 아’는 사춘기 시절 어디로 튈지 모르는 십 대의 감정을 더하지도 덜하지도 않고 날것 그대로 그려내 호평을 받았다. 어른들이 “도무지 알 수 없다”고 치부해버리는 십 대만의 시간과 감정을 여과 없이 드러낸다.

감독은 이들의 솔직함을 비난의 시선으로 가두지 않고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본 격동의 시기를 균형감 있게 그려냈다.

왓챠
'위아후위아' 예고편 캡처

예고편에서는 바닷가, 미군 기지, 학교에서 시간을 함께 보내는 프레이저와 케이틀린의 대화를 통해 사회가 정의하는 고정관념과 내가 원하는 나, 어른들이 규정하는 나와 내가 원하는 나 사이의 갈등을 보여준다.

이어지는 장면에서는 긴박한 음악과 함께 너나 할 것 없이 등장하는 모두의 뒤틀린 감정 폭발을 보여주며 각자가 견뎌야 하는 세계를 암시한다.

루카 구아다니노 감독은 “이 드라마를 보는 모두가 주인공들에게서 잊고 있던 자신의 일부를 발견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