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0년 09월 23일 10시 17분 KST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한달 뒤 완전 자율주행차가 출시된다"고 선언했다

차세대 배터리도 더 강력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Tesla
테슬라의 '배터리 데이' 행사 캡처 /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한 달만 기다려라, 완전 자율주행차가 나올 것이다”

미국 전기차 업체인 테슬라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이같이 선언했다.

머스크는 22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프리몬트 공장 외부에서 열린 주주총회 겸 ‘배터리 데이’에서 이같이 밝혔다. 유튜브로 생중계된 이번 행사는 전 세계  26만명이 실시간으로 시청했다.

그는 “출시될 쯤이면 모든 사람이 변화의 규모를 진정으로 이해하게 될 것”이라고 기염을 토했다.

이날 머스크는 검은색 티셔츠와 청바지를 입고 연단에 등장했다. 그는 “배터리 비용을 크게 낮추었다”며 “우리는 아직 저렴한 차량이 없지만, 조만간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차세대 배터리가 더 강력하고 오래가며 지금보다 가격이 절반으로 낮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테슬라의 새로운 원통형 배터리를 ’4680′으로 명명하며 에너지는 기존의 5배, 파워는 6배, 주행거리는 16%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Tesla
테슬라의 '배터리 데이' 행사 캡처

머스크는 이와 함께 자사 전기차 판매가 지난해보다 30~40%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테슬라의 지난해 판매는 36만7500대로 머스크의 예상대로라면 올해 판매량은 47만7750~51만4500대 수준이다. 테슬라의 생산목표는 50만대다.

한편, 이날 행사 시작 전 마감된 미국 주식시장에서 테슬라 주가는 전날보다 25.16달러(5.6%) 떨어진 424.23달러에 마감했다. 시간외거래에서는 완전 자율주행차와 배터리 신기술 소식이 전해지며 -0.50%로 낙폭이 축소됐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