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3월 24일 12시 04분 KST

여자 컬링 대표팀 '컬벤져스'가 러시아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6엔드까지는 패배가 확실해 보였다.

여자 컬링 대표팀 ‘컬벤져스’가 러시아를 상대로 극적인 대역전승을 거뒀다. 

Harry How via Getty Images

한국은 24일 새벽 3시(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에서 열린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 11차전에서 러시아를 8-7로 이겼다. 연장 11엔드까지 가는 대접전이었다. 

6엔드까지는 패배가 확실해 보였다. 러시아에 1-7까지 밀렸기 때문이다. 그러다 추격전이 시작됐다. 7엔드에서 2점을 따냈고, 8, 9엔드에서 각각 1점씩 가져온 데 이어 10엔드에서는 2득점을 기록한 것이다.

결국, 10엔드에서 동점이 된 경기는 연장 11엔드로 이어졌고, 한국은 러시아의 실책으로 마지막 1점을 가져올 수 있었다. 

한편, 한국은 예선 12차전에서 스코틀랜드에 6-5로 패했고, 이번 세계선수권 예선을 8승 4패로 마무리했다. 예선 3위를 기록한 한국은 오는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플레이오프에서 미국과 맞붙게 된다. 미국은 예선 6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으며, 지난 21일 열린 예선 7차전에서 한국에 9-8로 패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