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23일 15시 41분 KST

'맛있는 녀석들' 문세윤이 어두워진 얼굴빛에 "간 안 좋은 게 아니라 탄 것"이라고 해명했다 (예고)

제철 음식을 찾아 홍성으로 떠났다.

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문세윤

 

문세윤이 달라진 얼굴빛에 대해 해명했다.

23일 방송 예정인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코로나 여파로 인해 영업이 힘들어진 식당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프로젝트로 충남 홍성을 찾아 먹방을 펼친다. 

제철 음식 새조개를 맛보기 위해 식당으로 향하던 문세윤은 새조개는 조개탕에 들어가는 것이 아니다. 완전 프리미엄으로 명품 조개라며 한껏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가장 먼저 식당 테이블에 앉아 촬영 준비를 했고 이를 본 제작진은 문세윤의 유달리 어두워진 얼굴색에 궁금증을 나타냈다. 

이에 문세윤은 어제 싹 탔어요!”라며 ”시청자 여러분 간이 안 좋은 것이 아니라 탄 겁니다라며 적극 해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옆에 있던 김준현도 덩달아 저도 탄 겁니다라며 자신의 얼굴색에 대해 이야기를 이어갔고유민상도 저는 회색입니다그레이색입니다라며 농담 반 진담 반으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건강한 먹방 제철 음식을 찾아 홍성으로 떠난 ‘맛있는 녀석들’은 오늘 저녁 8시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