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9월 25일 15시 19분 KST

슈퍼엠, '마블'과 콜라보하며 희망을 담은 정규 1집 '슈퍼 원'을 발표했다

정규1집 발표와 '마블'과 굿즈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뉴스1 / SM 엔터테인먼트 제공
슈퍼엠 

그룹 슈퍼엠이 코로나19로 힘겨운 시기에 하나의 힘으로 희망과 위로를 전한다.

슈퍼엠은 25일 오전 11시 정규 1집 ‘슈퍼 원’(Super One) 발매를 앞두고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카이는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모습에 대해 ”우리의 단합된 모습과 어떤 시너지가 날지 보여드리고 싶다”며 ”이번 앨범에 메시지를 담았는데, 우리의 희망이 어떤 것인지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이번 앨범은 ‘우리는 모두 특별한(Super) 존재로서 각자(One)의 힘을 가지고 있으며, 우리가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하나 된(One) 힘으로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긍정의 메시지를 담고 있는 총 15곡으로 구성됐다.

이에 카이는 ”다양한 장르가 포함되어 있고 우리 앨범을 관통하는 하나의 메시지가 있다”며 ”요즘 어려운 시기이지 않나. 하나의 힘으로 이겨내고 많은 분이 희망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뉴스1 / SM 엔터테인먼트 제공
마블 슈퍼엠
두 곡을 하나로 완성시키는 과정에서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 같아서 성취감을 많이 느꼈다”태민

타이틀 곡 ‘One (Monster & Infinity)’은 수록곡 ‘몬스터‘(Monster)와 ‘인피니티’(Infinity)를 합쳐서 만든 하이브리드 리믹스(Hybrid Remix) 곡이다. 서사적인 곡 구성과 트랜지션이 주는 카타르시스와 더불어, 앞에 닥친 고난들을 두려움 없이 이겨내고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의지를 표현했다.

태민은 ”두 곡을 하나로 완성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 같아서 성취감을 많이 느꼈다”며 ”샤이니 ‘셜록’을 이렇게 해본 적이 있는데, 노하우를 더 깨우쳤던 시간이었고 재미있었다”고 밝혔다.

또한 SM엔터테인먼트 대표 히트메이커 유영진, 켄지(KENZIE), 영국 최정상 프로듀싱팀 런던 노이즈(LDN Noise), 스웨덴 프로듀싱 팀 문샤인(Moonshine) 등이 곡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으며 태용과 마크가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문샤인은 영상을 통한 인터뷰를 통해 ”코로나로 인해 갈 수는 없지만 SM이 주최하는 온라인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었다”며 ”슈퍼엠은 여러 그룹이 뭉쳐서 탄생한 슈퍼 팀이기 때문에 여러 그룹을 대변해서 만들어야 하는 어려운 점이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인피니티와 몬스터를 합쳐서 곡을 만들자는 아이디어가 있었고 여러 수정 작업을 거쳐서 최대한 두 곡을 자연스럽게 연결했다”며 ”우리도 SM도 만족스러운 결과가 나온 것 같고 정말 자랑스럽고 우리에게 큰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슈퍼엠은 이번 앨범을 통해 마블과 굿즈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마크는 ”우리가 미국에서 처음으로 데뷔한다고 알렸을 때 이수만 선생님이 K팝의 어벤져스라고 소개했는데, 그림이 많이 매칭된다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콜라보레이션을 하니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뉴스1 / SM 엔터테인먼트 제공
슈퍼엠

텐은 앞으로 듣고 싶은 새로운 수식어가 있냐는 질문에 ”레전드가 되고 싶다”며 ”어떤 무대든 레전드가 되고 싶은 마음에서다”라고 답했다.

마크는 ”슈퍼 멋있다는 말도 듣고 싶다”며 ”우리를 보면 멋있다는 말이 절로 나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특히 슈퍼엠은 지난해 10월 첫 미니앨범 ‘SuperM’으로 아시아 가수 최초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 200’ 차트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운 만큼, 처음으로 선보이는 정규 앨범으로 보여줄 활약에 대해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백현은 이번 활동에서 기대하는 성과에 대한 질문에 ”우리 음악으로 조금이라도 힘이 된다면 정말 만족할 것 같다”라며 ”긍정적인 에너지와 희망찬 에너지를 마음과 머릿속에 잘 남겨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고]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