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7월 29일 10시 23분 KST

29일에 이어 30일 목요일에도 장맛비가 내린다 (전국 예보)

제주에서는 열대야가 나타난다.

뉴스1
대전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29일 오전 대전 대덕구 천변도로가 통제되고 있다.

수요일인 29일에도 전날에 이어 전국적으로 비가 계속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 가끔 비가 오는 가운데,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도는 비가 오다 그치기를 반복할 예정이다. 충청도와 전북, 경북에는 오전 중 시간당 30㎜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릴 수 있고 돌풍·천둥·번개도 동반된다. 전북과 경북 내륙을 제외한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밤 9시쯤 비가 그치지만 나머지 지역은 다음날까지 비가 이어진다.

뉴스1
대전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29일 오전 대전 대덕구 하상도로에서 차량들이 물보라를 일으키며 지나고 있다.
뉴스1
비가 내린 29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우산을 쓴 시민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목요일인 30일에도 장마전선 영향으로 전국 곳곳에서 비가 이어질 전망이다. 많은 곳은 누적 150㎜ 이상 쏟아질 수 있다.

중부지방과 전라, 경북 지역은 오후 9시까지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경남 지역은 오전 3시께부터 오후 6시 사이 비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되는 누적 강수량은 경기 남부와 충청 50~100㎜ 안팎이며, 충청 지역에는 150㎜ 이상 비가 올 수 있다.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중남부, 전북 북부, 경북 북부에는 30~80㎜ 비가 쏟아진다. 강원 북부, 남부지방(전북 북부와 경북 북부 제외), 제주 산지, 울릉도와 독도, 서해5도에는 5~50㎜ 비가 올 전망이다.

이날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면서 대부분 지역 낮 기온이 30도 내외 분포를 보이겠다.

폭염 특보 발효 중인 제주는 그동안 많은 비가 내린 영향으로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무덥겠다. 또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