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24일 14시 15분 KST

설리가 악플 읽는 프로그램에 출연을 확정했다

악플과 대면할 예정이다.

설리가 직접 악플을 읽는 프로그램에 합류한다. 

뉴스1

JTBC2는 24일 신규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에 설리가 신동엽, 김숙, 김종민과 함께 MC로 출연한다고 발표했다.

‘악플의 밤‘은 온라인상 악플을 오프라인에서 직접 대면한 뒤 이에 대한 심경을 밝히는 프로그램으로, ‘랜선라이프‘의 이나라 PD가 연출을 담당한다. 출연자들은 ‘팩트 폭행’ 악플부터 허위사실을 담은 악플까지 다양한 악플에 대해 가감 없는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악플의 밤’은 오는 6월 21일 오후 8시 JTBC2에서 첫 방송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