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2일 16시 02분 KST

유튜버 프리지아로 활동하는 송지아가 “넷플릭스 '솔로지옥'에 대본은 없다"라고 솔직하게 밝혔다

너무 드라마처럼 흘러가서...

Youtube
넷플릭스 '솔로지옥'

유튜버 ‘프리지아’ 송지아가 ‘솔로지옥’ 대본은 없다고 밝혔다.

송지아는 지난 11일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프리지아‘에 ‘구독자 100만명 기념 Q&A’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한 구독자는 “‘솔로지옥’ 때 출연자들이 방송 대본 같은 게 있었는지 정말 마음이 시키는 대로 하는 건지 궁금하다”라고 질문했다.

송지아는 넷플릭스 예능 프로그램 ‘솔로지옥’에서 매력적인 성격과 비주얼로 남성 출연자는 물론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았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배려해 줄 줄 아는 여성이 좋다는 남성 출연자 말에 송지아가 “알았어, 챙겨 줄게”라고 쿨하게 답하는 모습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에 “프리지아 화법이 돌아다닌다더라”고 운을 뗀 송지아는 “의도해서 ‘이렇게 말하면 사람이 괜찮아 보이겠지’ 생각하고 말한 게 아니라 나도 모르게 말한 거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Youtube
유튜브 채널 프리지아

이어 “이런 건 자연스럽게 나오는 게 아닐까”라며 “대본이라는 반응이 많은데 정말 대본이 없다. 우리가 배우들도 아닌데 말이 안 된다. 모든 출연자가 마음이 가는 대로 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송지아는 “완벽한 이상형과 괜찮게 생겼는데 티키타카가 잘 되는 사람 중엔 누가 더 좋냐”는 질문에는 “괜찮게 생겼는데 티키타카 잘 되는 사람”이라며 “대화가 안 되면 사귈 수가 없다”고 답했다.

한편 1997년생인 송지아는 한양대학교 무용학과 출신이다. 유튜버 프리지아로 활동 중인 유명 인플루언서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