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11일 10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11일 10시 26분 KST

국민의당, 정동영을 단수 공천하다

한겨레

국민의당이 정동영 전 의원을 전주시병(전주 덕진) 지역구에 단수공천하기로 했다.

국민의당은 11일 이런 내용을 포함한 20대 총선 24개 경선지역을 발표했다.

국민의당은 정 전 의원을 비롯해 주승용 의원(여수시을), 김관영 의원(군산시), 유성엽 의원(정읍시·고창군) 등 19명을 단수공천자로 선정했다.

이계안 전 의원(평택시을), 표철수 전 경기도 정무부지사(남양주을), 정기남 전 국회정책연구위원(군포을) 등도 단수 후보자로 이름을 올렸다.

경선지역으로는 모두 5곳을 선정했다.

전북 익산을에서는 전정희 의원과 김연근 전 전북도의원, 조배숙 전 의원, 박기덕 전 세종연구소장이 경선을 치르게 됐다.

아울러 서울 송파구병, 전북 익산시갑, 전북 남원·순창, 전남 순천시 등도 경선 지역으로 정했다.

한편 이날 발표에서는 현역 의원은 탈락하지 않았다.

Photo gallery 안철수 대선출마에서 탈당까지 See Gallery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