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09일 08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09일 08시 36분 KST

퇴근하려고 차에 타는데 염소가 다가왔다. 그리고 라마도 달려왔다(영상)

뉴욕 리버풀에 사는 스테픈 페터슨은 지난해 봄 어느 저녁, 회사 주차장에서 네 발 동물이 자신에게 다가오는 걸 발견했다. 처음에 개인 줄 알았던 이 네 발 동물은 염소였다.

상점들만 있는 동네에서 갑자기 나타난 염소를 신기해하고 귀여워하던 스테픈은 곧 저 멀리에서 자신을 향해 달려오는 라마를 본다. 블랙, 화이트, 브라운의 세 가지 톤의 긴 털을 멋지게 휘날리며 달려온 라마는 스테픈 앞에 도착해 염소와 함께 순진한 표정으로 주변을 배회한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