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02일 14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02일 14시 07분 KST

[화보] 박지원·권노갑, 국민의당 합류

연합뉴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원한 비서실장'으로 불려온 무소속 박지원 의원이 2일 국민의당에 전격 합류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 사무실에서 안철수·천정배 공동대표와 회동을 하고나서 발표한 공동합의문에서 "우리는 우리사회의 경차해소, 지역화합, 한반도 평화 그리고 2017년 여야 정권교체를 위해 조건 없이 협력한다"며 입당을 공식 선언했다.

Photo gallery 박지원·권노갑, 국민의당 합류 See Gallery

이어 "우리는 합리적 진보와 개혁적 보수 세력의 결집을 통해 우리 사회의 사회경제적 약자들의 눈물을 닦아주는 민생정치를 구현한다"고 덧붙였다.

박 의원은 합의문에서 국민의당에 합류해서 총선 승리와 정권교체를 위해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동교동계 좌장인 권노갑 전 상임고문 등 더불어민주당 탈당 후 제3지대에 머물던 동교동계 인사들도 국민의당에 합류키로 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