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18일 07시 00분 KST

이 여성은 '쇼핑몰 달리기'로 108kg를 감량했다(동영상)

캐나다 뉴브런스윅에 사는 신디 해치(Cindi Hatchey)는 '쇼핑몰 걷기'로 무려 240파운드(약 108kg)을 감량했다.

CBS의 15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올해 50세인 해치는 과거 400파운드(약 181kg)까지 나갔다고 한다. 그러나 어느 날 그녀는 거울을 보고, "이렇게 살다가는 50살 전에 죽을 것 같다"고 느꼈다고 한다.

그래서 해치는 7년 전 쇼핑몰 달리기, 걷기를 시작했고 현재 월요일, 수요일, 금요일, 프레더릭턴에 있는 리젠트 몰에 간다. 더 건강해지고 싶은 사람에게 자신이 영감이 되었으면 한다고 CBS에 전했다.

'쇼핑몰 걷기(Mall Walking)'는 운동의 한 종류로, 개인 혹은 그룹으로 몰을 달리기도 한다. 위키피디아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노인들에게 인기가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한다. 건강 사이트 '버클리웰니스'는 쇼핑몰 걷기의 장점으로 날씨와 상관없이 걸을 수 있는 것, 또 안전하다는 것 등을 꼽았고 단점으로는 사람으로 공간이 붐빌 수 있다는 것, 어디에나 음식이 비치되어 있다는 것 등을 꼽았다.

한국에도 참 많은 종합 쇼핑몰 혹은 마트가 많다. 헬스장에 가서 트레드밀 앞에 있는 모니터만 보고 달리는 게 지겹다면, 쇼핑몰 달리기를 한 번 시도해보자.

[관련기사]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