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11일 10시 4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12일 07시 08분 KST

'협박 범죄 광고' 이자녹스의 두루뭉술한 사과문(전문)

[업데이트 1] 11시 오후 3시 52분경, 논란이 불거지자 이자녹스는 해당 동영상을 유튜브와 홈페이지에서 삭제했다.

[업데이트 2] 이자녹스가 11일 저녁 사과문을 발표했다.

화장품 브랜드 이자녹스가 골든타임세럼을 홍보하기 위해 이런 광고를 만들었다.

'의문의 목소리'가 배우 이민정에게 협박 전화를 걸어 아래와 같은 말들을 한다. 이민정의 '동안 미모'를 부각하기 위해 범죄를 연상하게 하는 '협박' 콘셉트를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

"지금 이민정 씨를 누군가가 노리고 있어요"

"당신한테 가서 얼굴을 막 어떻게 하겠대요"

이 광고를 본 네티즌들은 아래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자녹스는 문제가 불거지자 11일 저녁 "본의 아니게 심려를 끼쳐드리게 됐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발표했다. 그리고 이 사과문에 아래와 같은 반응도 나온다.

안녕하세요. 이자녹스입니다.골든타임세럼 바이럴 동영상 캠페인은애초에 동안 피부를 강조하고자 기획되었으나,이 캠페인으로 인해 본의아니게 고객님들께심려를 끼쳐드리게되었습니다.이와 관련하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

Posted by 이자녹스-ISA KNOX on 2016년 1월 11일 월요일

PRESENTED BY 호가든